‘스마트한 자금관리 문화’라는
가치 실현을 위해 관련 정보와 경험을 공유합니다.

효성FMS 뉴스룸

소식

[비즈 인포] 신선 식품 정기 배송 노하우, 식품 정기 배송 사업도 꿀팁이 있다!

2021-02-09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신선한 채소나 고기 등 식재료를 택배로 받아보는 것에 낯설어하는 사람이 많았지만 이제 신선식품 배송은 일상이 되었습니다. 밀키트는 물론 우유나 채소, 고기, 과일, 두부 등을 신선한 상태로 택배로 받아볼 수 있는 시대가 되었죠. 신선식품을 판매하는 기업이라면 온라인 배송 서비스는 이제 필수가 되었는데요. 이 식품 배송 서비스를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인 사업자분이 많으실 듯합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신선한 달걀과 두부를 정기 배송하는 기업의 노하우를 소개합니다. 깨지기 쉬운 달걀을 택배로 배송하는 것이 선뜻 상상되지 않는 분도 많으실 텐데요. 구쁘는 달걀을 100% 정기 배송으로 고객에게 판매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한 번 구매하는 것이 아니라, 원하는 시기에 맞춰 정기적으로 달걀이 배송되는 구독 서비스죠. 2017년부터 정기 배송 사업을 시작해 고객을 늘려나가고 있는 구쁘의 이야기를 만나보시죠! 

달걀과 두부를 100% 정기 배송으로!

(주)농업회사법인 구쁘는 '바르게 만든 농·축산물’을 판매하는 기업입니다. ‘구쁘'라는 이름은 '보기만 해도 입맛이 당기다'라는 순우리말 '구쁘다'에서 따왔다고 하는데요. 친환경으로 키운 유정란과 프리미엄 두부를 정기 배송하고 있습니다.  

구쁘는 2015년부터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농장을 운영하고 마트나 급식업체 등에 도매로 납품했는데요. 2017년 5월부터 홈페이지를 열며 본격적으로 정기 배송 사업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당시에 달걀 살충제 이슈로 안심할 수 있는 달걀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났고, 이에 구쁘에 관심을 갖는 이들이 많아져서 이들을 대상으로 회원제 서비스를 통한 정기 배송 사업을 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구쁘 홈페이지

구쁘의 판매는 다른 농장과는 사뭇 다릅니다. 택배 서비스와 함께 회원을 대상으로 정기 배송 서비스를 하고 있습니다. 회원들이 입소문을 주변에 많이 내주고 있어 회원제 서비스가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는데요. 회원 가입을 통한 정기 배송 접수는 홈페이지, 고객센터, 오프라인 영업 세 가지 경로를 통해 받고 있습니다. 

후불제 자동이체로 더욱 믿을 수 있게!

정기 배송 결제 방식도 독특합니다. 구쁘는 후불제로 운영이 되고 있습니다. 대신, 정기 배송 대금을 자동이체 서비스로만 받고 있는데요. ‘달걀’이라는 제품의 특성상 비용을 선불로 받기엔 어려움이 있어 후불제를 선택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택배나 물류 사원이 배송하는 등의 형태로 고객에게 제품이 전달되는데, 이 과정에서 달걀이 깨지는 등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죠. 그래서 고객이 제품을 받은 뒤, 이상 없으면 다음 달에 후불로 카드나 계좌 자동이체로 돈이 빠져나가는 결제 방식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만일 배송에서 문제가 생기면, 고객이 고객센터와 연락해 금액을 조정하면 됩니다.


처음 회원이 된 고객은 왜 후불제로 하냐고 깜짝 놀라기도 합니다. 그만큼 어려운 선택이라 결정하기까지 내부에서도 고민이 컸다고 하는데요. 하지만 후불제 결제 서비스 덕분에 많은 고객이 만족할 수 있었고, 정기 배송을 3년째 꾸준히 이용하는 등 단골을 많이 확보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회원제로 운영한다면 자동이체 서비스는 필수!

구쁘는 효성에프엠에스의 효성CMS를 통한 자동이체 서비스를 이용 중입니다. 구쁘에서는 ‘회원제 서비스를 하는 기업이라면 자동이체 서비스는 필수’라고 강조했는데요. 자동이체를 통해 정기 배송 금액을 안정적으로 받게 되면 회원 관리와 자금 운용이 수월해지기 때문입니다.

특히 카드 자동이체 서비스는 고객 만족률이 거의 100%에 가깝습니다. 하지만 고객에게 카드 자동이체만을 요구하지는 않고, 계좌 자동이체 등 고객이 가장 편안한 결제 수단으로 정기 배송 대금을 내도록 한다고 해요. 

구쁘의 달걀 브랜드 '옹알옹알'

후불제 자동이체 서비스라는 차별화된 전략을 내세운 구쁘! 현재는 달걀과 함께 두부도 정기 배송 중인데요. 추후 정기 배송 품목을 늘려나갈 방법에 대해 고민 중이라고 합니다. 또한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먹거리에 집중해 회원에게 믿을 수 있는 식품을 제공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먹거리, 특히 신선식품을 정기 배송을 하는 것은 웬만한 믿음이 있지 않으면 어려운 일이죠. 구쁘는 후불제 자동이체를 통해 고객이 좀 더 편하게 식품을 받아볼 기회를 마련했습니다. 정기구독 사업을 하고 있거나 식품 판매 관련 사업을 준비 중이라면 구쁘의 마케팅 전략을 꼭 살펴보세요. 

글 / 효성 FMS 편집팀